글쓴이 : jhs2305070…
조회 : 84  
아가7,1-8,14 (친구들) 돌아와요, 돌아와요, 술람밋이여.돌아와요, 돌아와요, 우리가 그대를 바라볼 수 있도록.너희는 어찌하여 술람밋이두 줄 윤무를 추기라도 하는 듯 바라보느냐?아름다운 애인(남자)오. 귀족 집 따님이여샌들 속의 그대의 발은 어여쁘기도 하구려.그대의 둥근 허벅지는 목걸이처럼예술가의 작품이라오.그대의 배꼽은 동그란 잔향긋한 술이 떨어지지 않으리라.그대의 배는 나리꽃으로 둘린밀 더미.그대의 두 젖가슴은한 쌍의 젊은 사슴,쌍둥이 노루 같다오.그대의 목은 상아탑,그대의 두 눈은 헤스본의밧 라삠 성문 가에 있는 못,그대의 코는 다마스쿠스 쪽을 살피는레바논 탑과 같구려.그대의 머리는 카르멜 산 같고그대의 드리워진 머리채는 자홍 실 같아임금이 그 머리 단에 사로잡히고 말았다오.정녕 아름답고 사랑스럽구려,오, 사랑, 환희의 여인이여!그대의 키는 야자나무 같고그대의 젖가슴은 야자 송이 같구려.그래서 나는 말하였다오."나 야자나무에 올라그 꽃송이를 붙잡으리라.그대의 젖가슴은 포도송이,그대 코의 숨결은 사과,그대의 입은 좋은 포도주 같아라."(여자)그래요, 나는 나의 연인에게 곧바로 흘러가는,잠자는 이들의 입술로 흘러드는 포도주랍니다.나는 내 연인으니 것그이는 나를 원한답니다.들에서 사랑을(여자)오셔요, 나의 연인이여우리 함께 들로 나가요.시골에서 밤을 지내요.아침 일찍 포도밭으로 나가포도나무 꽃이 피었는지꽃망울이 열렸는지석류나무 꽃이 망울졌는지 우리 보아요.거기에서 나의 사랑을 당신에게 바치겠어요.합환채는 향기를 내뿜고우리 문간에는 온갖 맛깔스런 과일들이 있는데햇것도 있고 묵은 것도 있어요.나의 연인이여이 모두 내가 당신을 위하여 간직해 온 것이랍니다.당신이 오라버니라면(여자)아, 당신이 내 어머니의 젖을 함께 빨던오라버니 같다면!거리에서 당신을 만날 때누구의 경멸도 받지 않고나 당신에게 입 맞출 수 있으련만.나를 가르치시는 내 어머니의 집으로당신을 이끌어 데려가련만.당신에게 향료 섞인 술나의 석류주를 대접하련만.그이의 왼팔은 내 머리 밑에 있고그이으이 오른팔은 나를 껴안는다면!(남자)예루살렘 아가씨들이여그대들에게 애원하니우리 사랑을 방해하지도 깨우지도 말아 주오.그 사랑이 원할 때까지.죽음처럼 강한 사랑(친구들)자기 연인에게 몸을 기댄 채광야에서 올라오는 저 여인은 누구인가?(여자)사과나무 아래에서 나는 당신을 깨웠지요.거기에서 당신 어머니가 당신을 잉태하셨답니다,거기에서 당신을 낳으신 분이 당신을 잉태하셨답니다.인장처럼 나를 당신의 가슴에,인장처럼 나를 당신의 팔에 지니셔요.사랑은 죽음처럼 강하고정열은 저승처럼 억센 것.그 열기는 불의 열기더할 나위 없이 격렬한 불길이랍니다.큰 물도 사랑을 끌 수 없고강물도 휩쓸어 가지 못한답니다.누가 사랑을 사려고제집의 온 재산을 내놓는다 해도사람들이 그를 경멸할 뿐이랍니다.어린 누이동생(여자의 오빠들)"우리에게는 누이가 하나 있네, 조그만 누이.아직 젖가슴도 없다네.누가 구혼이라도 하는 날이면우리 누이를 어떻게 해야 하나?그 애가 성벽이라면그 위에다 은으로 성가퀴를 세우고그 애가 문이라면향백나무 널빤지로 막아 버리련만."(여자)나는 성벽,내 가슴은 탑과 같아요.하지만 그이 앞에서는화평을 청하는 여자랍니다.두 포도밭(남자)솔로몬에게는 바알 하몬에포도밭이 하나 있었네.그는 그 포도밭을 소작인들에게 맡겨수확의 대가로저마다 은전 천 닢을 바치게 하였다네.나의 포도밭은 오직 나에게만 속한다오.그 은전 천 닢은 솔로몬 당신의 것이고이백 닢은 수확을 거둔 소작인들 것이라오.둘만의 만남을 향하여(남자)정원에 있는 그대여친구들이 그대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있구려.나에게만 들려주오.(여자)"나의 연인이여, 서두르셔요.노루처럼, 젊은 사슴처럼 되어발삼 산 위로 서둘러 오셔요."
 
   
 
(우)18332 경기도 화성시 봉담읍 독정길 28-39
TEL (031)227-3632.3 FAX (031)227-6933 E-mail : sdpkorea@daum.net

Copyright@ reserved by Sisters of Divine Providence 2008~2018